884.   159 
시사저널 7개월, 그 투쟁의 기록
추천 : 364 이름 : 시사모 작성일 : 2007-01-21 23:39:24 조회수 : 4,962
제목 없음

///// + TV·포토 > 오마이TV


시사저널 7개월, 그 투쟁의 기록
 

영상으로 보는 시사저널 사태 7개월

 

오마이뉴스 방송팀에서 제작해 주셨습니다.

오마이뉴스
2007.01.19
4분 16초
273Kbps
2006년 6월, <시사저널>의 금창태 사장이 삼성 관련 기사를 몰래 빼낸 것으로 시작된 <시사저널>의 파행 운영은 2007년 1월 현재 시사저널 기자들이 없는 상태에서 제작되고 있는 '짝퉁 시사저널'에까지 이르고 있다.

이에 '시사저널 노동조합'은 지난 7개월간의 내용들을 영상으로 정리했다.

<시사저널>의 김은남 기자가 글을 쓰고, 이금희 아나운서가 내레이션을 맡았다.
2007-01-19
ⓒ 2005 OhmyNews


기사원본 주소 :
http://visual.ohmynews.com/ohmytv/tv_view.asp?tvm_code=5155
 

박수를 보냅니다!!
  
2007-02-07 14:13:26 IP :  
정말 눈물이 나는군요... 시사저널 기자님들께 박수를 보냅니다 금수만도 못한 금창태 사장 꼭 몰아내고 기자로서 명예롭게 복귀하셔서 멋진 사시저널을 다시 만들어주시기를 바랍니다!!!
드림썬
  
2007-02-07 16:37:27 IP :  
눈물난다... 진짜 시사저널을 다시 보고 싶습니다. 힘내세요 !!!
임용근   2007-04-11 22:57:51 IP :   
가슴 아픕니다... 힘내십쇼....
임하정
  
2007-04-12 20:00:22 IP :  
힘내세요!
나그네
  
2007-04-15 18:51:57 IP :  
고재열 기자님의 퀴즈왕등극으로 이제야 알게되었네요. 힘내세요!!
정종학   2007-04-30 09:54:04 IP :   
험난한 그 길에서 이기시고 승리 하세요..
unicio
  
2007-04-30 11:54:18 IP :  
눈물에 펜촉을찍어 기사를쓰는 당신들의 노력을 알고있어요. 우리나라 언론을 지켜주세요.
eun's
  
2007-06-26 17:19:52 IP :  
신호철기자님 화이삼~~!!
박세영
  
2007-06-27 10:12:29 IP :  
일년이나 투쟁한 것을 이제야 알았습니다. 보는 방송(mbc, 네이버)만 보다보니 이런일이 있었는지도 몰랐네요 어제 네이버에 기사보고 알았습니다. 너무 화가 나네요
박유민
  
2007-07-04 09:33:18 IP :  
진짜 시사저널이 다시 나오기를 기다리겠습니다... 몇 년이 될지라도, 꼭 기다려서 구독하겠습니다. 힘내세요!
김지현
  
2007-07-04 09:44:32 IP :  
힘내세요~~~ 한국 언론은 죽었지만 기자 정신은 아직 살아있습니다.
서명중   2007-07-04 15:25:16 IP :   
흑흑흑....눈물이 저절로 흐릅니다.
박성연
  
2007-07-04 21:33:17 IP :  
참으로 가슴이 아픕니다.. 기자 형님들 누님들 힘내십시요~ 그리고 혼자라고 생각 하지 마십시요~
형님 누님들을 지지하는 독자들이 언제나 항상 함께 한다는 것을 잊지말아주세요~
안치영
  
2007-07-04 21:38:54 IP :  
힘내십시오..... 저희들이 끝까지 지켜보겠습니다
유동주
  
2007-07-05 06:14:06 IP :  
그 정신을 존중합니다. 응원합니다. !!
김혜인   2007-07-05 23:33:23 IP :   
소름끼칠정도...........존경합니다
정우진
  
2007-07-10 16:36:30 IP :  
아까 사무실에 수박들고 간 사람중의 한 사람입니다. 약 9년전 정기구독자였고 그 이후 정기구독은 안했지만 시사저널을 정말 좋아했던 사람이었습니다. 오늘 삐까번쩍한 외형의 건물에서 찾아들어간 남루한 사무실의 모습.. 그 속에서 열정을 발하는 님들의 모습.. 너무나 감동이었습니다. 절대로 꺾이지 마시고 뜻한 바를 모두 실천한 참언론 실천 시사기자단이 되어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. 자라나는 후배들에게 아이들에게 이 시대의 언론의 양심은 이 사람들이었다고 자랑스레 말할 후일을 꼭 기약합니다. 힘내십시오...
전재홍   2007-07-24 23:24:18 IP :   
짝~~짝~~짝~~~
라세림
  
2007-08-27 09:23:17 IP :  
너무 아름답습니다 ~ 세쪽자리 기사 삭제로 인한 22인의 투쟁과 희생의 정신으로
알을 깨고 시작하는 당신들에게 힘찬 박수와 격려 아끼지 않겠습니다 ~ 화이팅!!
김연순   2007-09-18 14:15:26 IP :   
재벌을 배제한 유일한 시사지로 커가길 바랍니다 .....그리고 국민의 맘을 제대로 읽는 글 써주실길 바랍니다
고경태 한겨레21 전 편집장 무죄 판결문
‘시사IN’은 절대권력 비판하는 자유로운 매체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
이메일 : true@sisaj.com | 전화번호 02-3700-3200 | 정기구독 02-3700-3203 ~ 3206
주소 : 110-090 서울 종로구 교북동 11-1 부귀빌딩 6층 <시사IN> 편집국
정기구독 약정계좌 : 국민은행 533337-01-002330 (주)참언론
투자금 입금계좌 : 우리은행 1002-134-796096 유옥경
후원금 입금계좌 : 농협 100102-56-002472 유옥경시사기자단
Copyright(C) 2007 참언론실천시사기자단. All rights reserved.